동네에서 페스티벌 낭독공연하기

 

희곡읽기4web

동네에서 페스티벌 낭독공연하기
희곡 낭독만으로 만족을 못하는, 다재다능한 당신을 위한 스페셜 프로그램

역시, 희곡은 여럿이 모여 소리 내어 읽어야 제맛!
희곡을 낭독 공연으로 만들고 발표하는 것도 꿀맛!

몰리에르의 코미디 <상상병 환자>를 낭독 공연으로 만들어
“제12회 서울와우북페스티벌”에서 발표할 희곡을 좋아하는 사람, 낭독을 좋아하는 사람, 동네 사람들을 모집합니다.
책 속에 입김을 불어넣어 누워있는 글자를 일으켜 세우는 시간,인물이 사람이 되고, 희곡이 삶이 되는 마법 같은 시간을 함께 만들어갈 사람들을 기다립니다.
당신의 예술적 포텐을 터트릴 이 기회를 잡으세요!

**프로그램 개요**
희곡: 몰리에르 코미디 <상상병 환자>
일시: 총 8회

-공연 준비- 8월 10일부터 매주 수요일 저녁 7시30분부터 9시30분까지
-공연 발표- 10월 2일 일요일 오후 예정
장소:
-공연 준비- 탈영역 우정국
-공연 발표- 홍대 주차장 거리 주변 예술 공간 예정
진행: 극짓는사람들 작은별(김은선, 한혜정)
-참가 인원 15명 내외 선착순 모집, 참가비 무료, 지정 희곡집 개별 지참

**희곡소개**
<상상병 환자 Le Malade imaginaire>
건강 염려증에 빠져 버린 구두쇠 아르강은 사기꾼 의사와 간악한 마누라에게 둘러싸여 하루하루 메말라 간다. 아르강은 자신을 살려내기 위해 궁리한 끝에 제 딸을 의사에게 시집보내기로 한다. 그럼 사위한테 공짜 치료를 받을 게 아닌가!
이다지도 정신이 나가 버린 아르강을 구해내기 위해 영리한 하녀와 충실한 형제와 건실한 딸내미가 나선다. 아르강을 망상으로부터 구해내라!

**문의 및 참가신청**
문의 24littlestars@gmail.com
참가 확정 시 메일로 지정 희곡집 등을 안내해 드립니다.

**프로그램 진행 장소 탈영역 우정국**
서울시 마포구 독막고 20길 42 (창전동 390-11)

주관 :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서울특별시
운영 : 극짓는사람들 작은별
협력 : 와우책문화예술센터, 탈영역 우정국,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